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24 19:17

  • 뉴스 > 경남뉴스

청정지역 하동에서 생산된 하동섬진강쌀 18t 새해 첫 미국 수출길 올라~

NH농협 하동군지부, 지난해 11월 ‘K-푸드 전도사’ 희창물산(주)과 미주 수출을 위한 협약 체결

기사입력 2022-01-13 15:5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청정지역 하동에서 생산된 명품 하동섬진강쌀이 새해 들어 첫 미국 수출길에 올랐다.

  하동군은 13일 하동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에서 윤상기 군수, 김은수 NH농협 하동군지부장, 권중천 희창물산(주) 회장, 수출업체 관계자,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하동섬진강쌀 선적식을 가졌다.
 

  이날 수출길에 오른 하동섬진강쌀은 18t 5만 달러어치로, 국내 최대 식품 수출업체인 희창물산(주)이 직접 운영하는 미주 전역 H-마트로 수출돼 판매될 예정이다.

  NH농협 하동군지부는 앞서 지난해 11월 ‘K-푸드 전도사’ 희창물산(주)과 미주 수출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으며, 이 협약을 통해 하동섬진강쌀을 미국으로 수출하는 성과를 얻었다. 나아가 미국뿐만 아니라 다른 나라에도 수출할 계획이다.

  희창물산(주)은 지난해 부산·경남 수출기업 최초로 ‘1억불 수출탑’을 수상한 업체로, 하동섬진강쌀뿐만 아니라 하동산 딸기·재첩국 등을 해외에 수출하고 있다.
 

  윤상기 군수는 “새해부터 세계 최대 소비시장인 미국으로 명품 하동섬진강쌀을 수출하게 돼 기쁘게 생각하고, 이번 수출이 불안정한 가격으로 어려움을 겪는 쌀 생산 농가들의 소득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희창물산과 협력해 수출 품목과 수출 물량, 수출국을 꾸준히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문방주 기자 (jinju.news@daum.net)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