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24 19:17

  • 뉴스 > 진주뉴스

진주시, 정촌 뿌리산단의 ‘행복드림센터’건립 설계공모 당선작 시상

건축사사무소 이색의‘연꽃 만나고 가는 바람같이’

기사입력 2022-01-16 11:1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진주시는 지난 14일 진주시청 5층 기업인의 방에서 정촌면 뿌리산업단지 내 건립 예정인 근로자복지시설 ‘행복드림센터’의 설계공모 당선작에 대한 시상식 및 작품 설명회를 가졌다.

  행복드림센터는 근로자복지시설인 복합건축물로 약 180억 원을 들여 정촌면 뿌리산업단지 지원부지 내 7031㎡에 연면적 약 3000㎡, 지상 3층 규모로 설립 예정이다.
 

  진주시는 이를 위해 지난해 9월 28일부터 12월 15일까지 약 80일간 설계공모를 실시, 총 9건의 작품이 출품되어 심사를 통해 5건의 당선작을 선정한 바 있다.

  이날 시상식에는 최종 선정작인 ‘연꽃 만나고 가는 바람같이’의 건축사사무소 이색 박찬규 대표와 진주시 공공건축가, 관련 공무원 등이 참석하였으며, 시상식 이후 작품에 대한 작품 설명회를 가졌다.
 

  시상자로 나선 신종우 진주시 부시장은 “행복드림센터는 정촌면 뿌리산업단지 내 입주기업체의 기업활동, 노동자의 문화공간, 주민의 생활편의까지 담아내야 하는 복합 건축물인 만큼 설계단계부터 충분히 논의해야 할 숙제”라며 “목적한 바를 충분히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건축사사무소 이색의 박찬규 대표는 작품설명회에서 “행복드림센터의 건물 이름을 ‘연꽃 만나고 가는 바람같이’로 정하고 강주연못가에 또 하나의 공원을 만든다는 마음으로 설계했다.”며 “이후 다양한 의견을 담아내 이용자들과 함께 좋은 집을 짓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문방주 기자 (jinju.news@daum.net)

댓글0

0/500